경추척수증

노화 현상으로 목뼈가 굵어지면서 척추뼈 안에 들어 있는 척수(신경)가 눌려 발생하는 질환을 말합니다. 퇴행성 혹은 인대가 두꺼워지면서 발생하는후종 인대 골화증으로 인한 척추관협착증이 원인이 되며, 심한 추간판 탈출증도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이런 경추 질환은 주로 노인분들에게 나타나고 남성에게 더 많은 발병률을 보입니다.

| 경추척수증 원인 |

경추척수증은 50대 이상의 남성에게서 잘 발병되며 장시간에 걸쳐 나타납니다. 경수 척수증이란 말초 신경에 영향을 주는 디스크와 달리 중추신경과 직접적으로 관계가 있습니다. 질환이 발생하면 반드시 수술이 필요한 척수증은 보통 나이가 들면 나타나는 퇴행성 변화 혹은 다발성 디스크 등이 신경을 누르며 발생하게 됩니다. 이 중 목 부위 신경을 누르는 것을 경추척수증이라고 합니다.

| 경추척수증 증상 |

초기에는 목과 어깨 부위에 통증이 나타고 뻣뻣해지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경추척수증은 증상이 서서히 진행되고뇌졸중과 비슷해 다른 병으로 오인할수 있지만 자연치료가 불가능합니다. 보통 팔의 신경통과 관련이 있는데, 경부 척수가 압박을 받아 서서히 양쪽 하지 마비를 초래하기도 하고, 한 쪽의 마비만 나타나기도 합니다. 또한 손과 발의 감각에 이상이 생기기도 하는데 척수는 한 번 죽게 된다면 절대 재생이 불가능한 신경이므로 초기에 증상을 발견하셨다면 예방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 경추척수증 예방법 |

경추(목뼈)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경추 부분의 근육을 강화시켜야 합니다. 일상생활을 하는데 있어서 경추(목뼈)에 부담을 주는 자세를 피하고 스트레칭을 주기적으로 하여 근육의 긴장을 완화시키도록 해야 하며 잘못된 자세나 습관, 잠버릇 등도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적절한 운동과 함께 올바른 습관을 가지는 것이 좋습니다.

 

| 경추척수증 치료 |

경추척수증의 증상이 가벼운 정도라면 보조기로 목을 고정시키거나 열치료, 약물치료, 견인 요법으로 치료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통증이 심한 경우나 심한 근력 약화, 방광 장애가 진행된 경우, 보행장애 증상이 나타나면 신경치료나 수술을 진행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경추척수증은 척수가 눌리면서 발생하는 질환이기 때문에 물리치료나 약물치료는 별로 호전이 되지 않을 수 있으니 물리치료와 약물치료로 호전되지 않을 경우 수술치료를 선택해야 합니다.(수술 시기가 빠를수록호전될 확률이 높아진다고 합니다.)